美 OCC 청장 대행 “암호화폐 시장에 빨리 개입할 것”

미국의 마이클 쉬 통화감독청(OCC) 청장 대행이 암호화폐(가상자산) 시장에 빨리 개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쉬 총장 대행은 한 팟캐스트에 출연해 “지난 2008년 금융위기 상황과 달리 우리는 10년 전 규제 기관보다 더 빨리 개입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2008년 금융위기는 예상을 벗어난 가격 거품과 변동성이었다”며 최근의 암호화폐 시장과의 유사성을 짚었다.

그러면서 “암호화폐 문제에 시간적인 압박을 느끼고 있다”며 “우리에게는 더 이상 여유가 없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금융기관에 대한 투자자들의 불신을 알고 있다”며 “하지만 암호화폐는 아직 초기단계이고 운영 규모에 비해 저개발 상태”라고 지적했다. 이어 “책임 있는 제품 수준에서 운영 되고있지 않아서 해결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