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은행 ‘방코 데 보고타’, 암호화폐 결제 및 거래 시범사업 실시…5000명 대상

콜롬비아의 메이저 상업은행 방코 데 보고타가 암호화폐 결제와 관련된 시범 사업을 실시한다.

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크립토뉴스에 따르면 방코 데 보고타가 5000명의 고객을 상대로 암호화폐 결제 및 거래 시범 서비스에 들어간다.

앞으로 방코 데 보고타 고객들은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소와 부다에서 거래되는 암호화폐를 통해 실시간 결제를 할 수 있다. 또 은행 카드와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법정화폐 페소로 코인 매매가 가능해진다.

앞서 지난 3월 이 은행은 모바일과 인터넷 뱅킹 플랫폼에서 이 같은 서비스를 시범 운용한 바 있다.

이번 서비스는 앞으로 1년간 지속될 예정이다. 이후 평가를 거쳐 결과 자료를 정부에도 제출한다는 설명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