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가 대형은행들, 잇따른 암호화폐 투자 상품 출시 계획…웰스파고 “패시브 펀드 내놓는다”

JP모건과 웰스파고가 비트코인(BTC) 펀드를 선보인다. 월스트리트의 대형은행들이 잇따라 암호화폐(가상자산) 투자 상품을 출시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1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웰스파고는 고액 자산가를 대상으로 한 BTC 패시브 펀드를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에 등록했다. 패시브 펀드는 매니저의 별도 운용 업시 지수 등락에 수익률이 연동되는 펀드를 말한다.

해당 펀드는 NYDIG, FS인베스트먼트와 협력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JP모건도 이날 비트코인 패시브 펀드를 SEC에 등록했다. JP모건도 NYDIG와 손을 잡았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