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SEC 위원장 “블록체인, 단순 유행 아니다”…“미래 위한 진정한 가치”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개리 겐슬러 위원장이 “블록체인은 단순한 유행이 아닌 미래를 위한 진정한 가치가 있다”고 밝혔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겐슬러 위원장은 아스펜 안보포럼 연설에서 “블록체인은 금융의 미래에서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는 “중앙은행이나 상업은행 같은 중앙 중개자가 없는 사적 화폐를 만들고자 한 사토시 나카모토 비트코인 창시자의 혁신은 확실한 사실”이라고 짚었다.

그러면서 “현재 암호화폐시장에서 투자자들이 충분히 보호받지 못하고 있다”며 “암호화폐 거래와 상품 등에서 투자자를 충분히 보호할 수 있는 규제 정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암호화폐 거래, 상품, 플랫폼이 규제 공백 상태에 빠지지 않도록 의회로부터 추가적인 권한 승인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그는 전날 “우리는 암호화폐를 위한 치어리더는 아니다”라며 “암호화폐 시장을 규제할 강력한 감독 체계를 검토 중”이라고 말한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