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SEC 위원장 “스테이블 코인, 증권법 적용받을 수 있어”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의 게리 갠슬러 위원장이 “주식형 토큰과 스테이블 코인이 증권법을 적용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겐슬러 위원장은 미 변호사협회 행사에 참석해 “주식형 토큰이나 스테이블 코인은 증권법의 영향을 받으며 우리의 증권 체제 안에서 작동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유가증권의 가치에 따라 가격이 책정된다”며 “파생상품처럼 작동하는 암호화폐를 제공하기 위한 플랫폼이 여러개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식형 토큰이든 증권으로 뒷받침되는 스테이블 코인이든 기타 암호화폐든 상관 없다”며 “이 플랫폼이 분산형이든 중앙 집중형이든 관계 없이 증권법 영향을 받는다”고 강조했다.

코인데스크는 “겐슬러 위원장이 특정 토큰을 구체적으로 지명하진 않았다”면서도 “최근 미 의회 청문회에서 스테이블 코인을 비롯한 디지털 자산에 대한 규제 강화가 언급돼 스테이블 코인을 지목하는 것처럼 보인다”고 평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