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암호화폐 애널리스트 “비트코인, 탈중앙화된 금”…“금같은 실패는 없다”

유명 암호화폐 애널리스트 윌리 우가 “비트코인(BTC)은 탈중앙화된 금”이라고 평했다.

15일(현지시간) 윌리 우는 트위터에서 “비트코인은 탈중앙화된 금이지만 금의 실패를 따르진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윌리 우는 “금본위제는 실패했고 그 실패는 법정화폐로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 원인은 중앙화 때문”이라며 “정부가 금을 다 써버렸을 때 화폐와 금의 연결고리는 끊어졌고 법정화폐가 생겼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머슬 체스트브룩이라는 트위터 이용자가 “금은 채굴자들에게 의존하지 않는다”고 반박하자 윌리 우는 “비트코인의 채굴자 의존성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비트코인은 경제 시스템에서 채굴자 이탈이 생기면 바로 다른 채굴자가 자리를 대체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