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 경제학 수상자, “ 비트코인 거품의 원인은..”

노벨 경제학상 수상자 로버트 실러(Robert Shiller)는 비트코인이 거품일지 모르며, 그렇다고 그 거품이 터지면 비트코인이 영원히 사라질 것이라고 말하는 건 아니라는 말을 남겼다.

현재 예일 대학교의 경제학과 교수인 로버트 실러는 4월 13일 CNBC와의 인터뷰를 통해 “비트코인은 인간이 일시적으로 유행을 좇는 행동의 예”라고 말했다.

실러는 또한 “예일대의 많은 학생들을 포함해 똑똑한 사람들이 암호화폐에 투자했다는 것을 알고 있다. 다만 암호화폐는 컴퓨터 과학에서 나온 기술적 매력보다는 심리적인 매력이 더 크다고 본다. 정부를 신뢰하지 않는 사람들이 암호화폐의 ‘비정부성’, ‘탈중앙성’에 매력을 느끼기 때문에 암호화폐의 거품은 다분히 정치적인 면에서 나온다”라고 말했다.

한편, 로버트 실러의 의견과는 달리, 인터넷 초기 투자자인 팀 드레이퍼(Tim Draper)는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가 5년 내 중요한 결제 수단이 될 것이라 전망한 바 있다.

 

Image: Shutterstoc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