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팔∙비자, 블록체인 캐피탈 펀드 파트너 대열 합류

페이팔과 비자가 벤처캐피탈사 블록체인 캐피탈의 5번째 펀드 파트너 대열에 합류했다.

2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블록체인 캐피탈은 “3억 달러 상당의 블록체인과 디지털자산 기업 투자 전용 펀드에 페치팔과 비자가 참여했다”고 공개했다.

블록체인 캐피탈은 “페이팔과 비자가 모두 암호화폐 관련 스타트업에 직접 투자한 경험은 있다”며 “이는 암호화폐 벤처 펀드에 펀드출자자로 참여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페이팔의 호세 페르난데스 다 폰테 암호화폐 부문 총괄은 “이번 펀드 참여는 페이팔이 암호화폐 벤처 캐피탈과 처음으로 맺는 계약”이라며 “앞으로 디지털 화폐와 블록체인의 미래를 주도하는 기업가들과 접촉할 수 있고 배울 기회도 생길 것”이라고 밝혔다.

이 매체는 “두 기업 모두 소수의 암호화폐 스타트업에 직접 투자했다”며 “하지만 제한적인 파트너(LP)로 참여하는 것은 외부 관리자가 이들을 대신하여 더 많은 주식 투자를 할 것임을 뜻한다”고 짚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