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SEC 위원장 “연방 차원 거래소 정책 필요해”…“암호화폐 투자자 보호 조치”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개리 겐슬러 위원장이 “암호화폐(가상자산) 투자자를 보호하기 위한 연방 차원의 거래소 정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유투데이에 따르면 겐슬러 위원장은 ‘글로벌 거래소 & 핀테크 컨퍼런스’에서 암호화폐 투자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미국 연방 차원의 정책을 촉구했다.

그는 “암호화폐는 대부분 거래소에서 거래된다”며 “투자자를 보호하려면 거래소를 등록하고 규제하는 연방 차원의 정책이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앞서 그는 지난달에도 “의회가 암호화폐 시장 조작과 사기범죄를 막기 위한 정책이 필요하다”며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에 규제 투명성이 필요하다”고 촉구한 바 있다.

한편, 겐슬러 위원장은 현재 주식거래와 관련된 규제도 개편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