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4만 불 반납하자…고래는 20억 불 이상 BTC 축적해

비트코인(BTC)이 4만 달러를 반납한 후 고래 주소들이 20억 달러 이상의 BTC를 축적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크립토글로브는 코인 데이터 분석사 샌티멘트를 인용, 최근 비트코인 고래들이 그들의 지갑에 약 5만 BTC를 추가했다고 전했다.

샌티멘트에 따르면 100만~1만 BTC를 보유 중인 고래 주소들은 비트코인이 3만7000달러부터 3만9000달러로 회복할 때까지 보유량을 늘려갔다.

이에 반해 10 BTC 이하를 보유 중인 주소의 총 보유량은 265만 BTC를 기록했다. 소액 투자자들은 최근 급락장에서 BTC를 많이 팔아 고래 주소와는 반대 행보를 보였다는 설명이다. 이는 최근 6개월 이내에 최저치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