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뉴욕 맨해튼 사무용 빌딩 “임대료 결제 암호화폐로 받아요”

미국 뉴욕의 사무용 빌딩에서 임대료를 암호화폐(가상자산)로 받게 된다.

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유투데이에 따르면 미국 뉴욕 맨해튼의 사무용 빌딩 임대 사업자 KPG 펀드가 비트코인(BTC)과 이더리움(ETH)으로 임대료 결제가 가능하다고 발표했다.

KPG 펀드는 룩셈부르크의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스탬프에 디지털 자산 결제를 위한 등록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업의 그레그 카라우트 최고경영자(CEO)는 “고객들을 위해 새로운 결제 옵션을 도입하게 됐다”며 “임대료로 받은 암호화폐를 보유하는 방법을 고려 중”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사무실 공유 서비스 네트워크 위워크도 지난 4월부터 암호화폐 결제를 받고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