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최대 은행 DBS “비트코인, 달러보다 나은 가치 저장소 될 수 있어”

싱가포르 최대 은행인 DBS의 최고투자책임자가 “비트코인(BTC)이 달러보다 더 나은 가치 저장소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2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데일리호들에 따르면 DBS의 최고투자책임자는 최근 투자자에게 보내는 노트에서 “투자자들에게 비트코인은 달러의 대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각국 중앙은행이 계속해서 통화를 공급하고 있다”며 “이에 따라 비트코인이 달러 가치 하락에 대비해 헷지하고 싶은 투자자들에게 대안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탈중앙성과 제한된 공급량이라는 특성이 BTC를 강력한 가치 저장 옵션으로 만든다고 짚었다. 다른 자산과 상관관계가 낮아 투자 포트폴리오 다각화에 도움이 된다는 설명이다.

다만, 비트코인의 작업증명(PoW) 합의 매커니즘으로 인해 네트워크 거래와 채굴에 소비되는 에너지가 문제될 수 있다고 짚었다. 또 향후 규제 위험에 직면할 수 있는 변동성 자산이라 투자에 유의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