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디지털, 암호화폐 커스터디사 비트고 인수…“12억 달러 규모 M&A”

암호화폐 운용사 갤럭시디지털이 코인 커스터디사 비트고를 인수했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마이클 노보그라츠의 갤럭시 디지털이 12억 달러 규모의 자금으로 비트고를 인수합병했다.

갤럭시디지털은 비트고 주주들에게 갤럭시디지털 신규 발행 보통주 3380만 주와 현금 2억6500만 달러를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비트고의 마이크 벨쉬 최고경영자(CEO)가 갤럭시디지털의 부사장 겸 이사회 위원이 된다.

갤럭시디지털의 노보그라츠 CEO는 “우리는 비트고를 인수해 기관투자자들을 원스톱 숍으로 자리매김하게 할 것”이라며 “이로 인해 디지털 자산 생태계와 블록체인 기술 제도화에 더 다갈수 있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13년 설립된 비트고는 암호화폐 커스터디, 지갑 인프라 상품, 프라임 대출 등의 다양한 영역의 사업을 진행해왔다.

갤럭시디지털은 올해 말 미국 내 상장을 계획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