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베이징 동계올림픽서 외국인들에 디지털 위안화 허용한다

중국이 내년 개최 예정인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외국인들이 디지털 위안화를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할 방침이다.

1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중국 인민은행의 리 보 부총재는 “2022년 동계올림픽에서 국내 사용자 뿐 아니라 해외 선수들과 방문객들도 디지털 위안화를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중국 당국이 올림픽에서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를 사용하게끔 일정을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리 보 총재의 설명에 따르면 내년 올림픽은 외국 사용자들이 중국의 디지털 위안화를 사용할 수 있는 첫 번째 시범운영이 될 전망이다.

그러면서 “우리는 디지털 위안화가 미국 달러화나 다른 국제 통화를 대체하는 것을 목표하지 않는다”며 “시장이 국제 무역과 투자를 선택하고 촉진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최근 디지털 위안화가 미 달러화의 패권을 위협할 수 있다는 미 경제부처 관계자들의 우려에 대한 해명으로 보이는 대목이다.

한편, 중국 중앙은행은 2014년 처음 제안된 디지털 위안화 프로젝트를 시범적으로 추진 중이며, 주요 도시를 중심으로 디지털 통화를 실험 중에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