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팔,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 미국서 공식 출시…“수수료 없어”

글로벌 결제사 페이팔이 미국에서 암호화폐(가상자산) 결제 서비스를 공식 출시했다.

3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페이팔은 “‘암호화폐로 체크아웃’이라는 이름의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를 미국에서 먼저 시작한다”고 공개했다.

앞으로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비트코인캐시(BCH) 등을 보유 중인 페이팔 사용자는 가맹점에서 결제시 암호화폐를 법정화폐로 전환해 사용 가능하다. 거래 수수료는 발생하지 않는다.

페이팔은 “앞으로 암호화폐의 효용성이 크게 높아질 것”이라며 “앞으로 수개월동안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 세계에서 수백만 곳에 이르는 온라인 사업체들이 이 결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페이팔의 댄 슐먼 최고경영자(CEO)는 “지금은 암호화폐가 합법적인 자금원이 되는 과도기적 지점”이라며 “앞으로 수백만 글로벌 가맹점에서 암호화폐가 교환 매체로 받아들여질 것”이라고 말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