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타임지, 신임 CFO 채용공고 살펴보니…‘비트코인 관련 지식 필요’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신임 최고재무책임자(CFO) 채용공고에 “비트코인과 관련된 지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2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타임은 링크드인 공지에서 새 CFO의 자격 조건 중 하나로 ‘비트코인과 암호화폐에 능통한 인재’라고 표기했다.

공고에 따르면 타임지는 “미디어 산업은 빠른 발전을 겪고 있다”며 “타임지는 혁신을 주도할 수 있는 CFO를 찾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공고의 적임자는 임원급 이상 경력이 7년 이상인 암호화폐 분야에 능통해야하며, 경제동향 조사와 국내 및 글로벌 금융요건을 준수할 수 있어야한다. 이 직책은 지난 2018년부터 근무해오다가 최근 퇴임이 결정된 크리스토퍼 게이스도스 CFO의 자리를 대체하게 된다.

한편, 타임은 대체불가능한토큰(NFT) 마켓 ‘슈퍼레어’에서 커버 3개를 NFT로 발행해 경매를 진행 중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