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건스탠리, 비트코인 펀드 판매 나서…BTC 제도권 진출 앞당기나

월가의 대형 투자은행 모건스탠리가 비트코인(BTC) 펀드 판매에 나선다.

1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모건스탠리가 고액자산가를 대상으로 특정 조건 안에서 비트코인 투자상품 판매를 시작한다. 비트코인이 월스트리에서 공식적으로 판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로 인해 전문가들은 비트코인의 제도권 진출을 앞당기게 될 것이란 관측이 우세하다.

해당 펀드는 다음 달 기준 모건스탠리 계좌에서 200만 달러 이상의 자산을 소유한 고액자산가를 대상으로 제공된다. 전체 자산의 2.5% 안에서 BTC 펀드에 투자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갤럭시 디지털의 ‘비트코인 펀드 LP’, ’기관 비트코인 펀드 LP’와 FS인베스트먼트의 ‘FS NYDIG 셀렉트 펀드‘의 3가지 종류로 구성됐다.

코인텔레그래프는 “최근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하면서 월스트리트의 금융기업들이 BTC 투자에 나서고 있다”며 “이 중 모건스탠리의 BTC 펀드는 한 차원 높은 수준으로 BTC에 접근한 것”이라고 평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