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일론 머스크 CEO, 새 직함 부여…‘테크노 킹’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테크노 킹’이라는 새로운 직함을 스스로 부여했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머서크 CEO는 최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서류를 통해 자신과 최고재무책임자(CFO)의 직함을 변경했다.

머스크 CEO는 테슬라의 자크 커크혼 CFO에게는 ‘마스터 오브 코인’이라는 직함을 부여했다. 마스터 오브 코인은 미국의 인기 TV 시리즈 ‘왕좌의 게임’에서 왕실 재무를 담당하고 군주에게 재정 문제를 조언하는 캐릭터의 명칭에서 따온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테슬라는 올 초 재무관리의 일환으로 15억 달러 상당의 자금을 BTC에 투자했다고 공개한 바 있다. 이와 함께 BTC 가격이 몇 분 이내 3000달러 상당 상승하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