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기술전문가 절반, 암호화폐 신뢰한다”…설문조사 보니

미국의 기술전문가 절반이 암호화폐를 신뢰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는 한 설문조사 결과를 인용해 “미국 기술전문가의 50%는 암호화폐를 신뢰하고 57%는 암호화폐를 보유 중”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설문조사는 기술전문가를 위한 익명의 네트워크 ‘블라인드’가 실시했다. 1800여 명이 참여했으며 트위터, 아마존, JP모건 등의 다양한 기업들의 기술전문가들이 참여했다.

‘암호화폐를 신뢰한다’고 답한 기술전문가의 비율이 가장 높은 기업은 JP모건으로, 90%의 비중을 차지했다. 골드만삭스와 아마존, 애플에서는 각각 70%와 52%, 50%로 나타났다.

보상의 일부로 암호화폐를 받겠다고 답한 응답자는 39%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암호화폐를 보유 중이라고 답한 직원들은 트위터와 블룸버그에서 각각 75%와 64%를 차지했다.

블라인드의 피오렐라 리코보노 자료수집가는 “이번 조사에서 가장 놀라운 점은 응답자 중 절반이 암호화폐를 신뢰한다는 것”이라며 “테슬라, 페이팔, 스퀘어 같은 기업들이 비트코인에 보이고 있는 노출도를 감안할 때 이 비중은 더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