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최대 인터넷쇼핑몰 라쿠텐,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 도입

일본의 최대 인터넷쇼핑몰 라쿠텐이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

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라쿠텐이 암호화폐 자회사 ‘라쿠텐 월렛’을 라쿠텐의 결제 애플리케이션(이하 앱)과 통합해 코인을 직접 결제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앞으로 라쿠텐 사용자는 비트코인(BTC), 비트코인캐시(BCH), 이더리움(ETH) 지갑을 라쿠텐페이 계정과 연동해 물건 값을 결제할 수 있게 됐다. 라쿠텐페이는 전국적으로 운영되며 다양한 대형과 중견 유통업체에서 지원하는 모바일 결제 앱이다. 앞서 지난 2019년 라쿠텐은 라쿠텐 그룹의 로열티 포인트를 비트코인과 같은 암호화폐로 전환이 가능토록 했다.

최소 결제 단위는 한화 약 1만582원 상당의 1000엔이며, 한 달 결제 상한선은 약 105만원 규모의 10만 엔이다.

앞으로 라쿠텐은 법정화폐, 전자화폐 및 암호화폐 간의 전환 수수료는 받지 않을 계획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