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비트코인에 중립적 입장”…회의적이라더니

마이크로소프트(MS)의 빌 게이츠 창업자가 비트코인(BTC)에 대해 회의적이던 입장을 바꿨다.

1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빌 게이츠는 최근 진행한 인터뷰에서 “나는 비트코인을 보유 중이진 않다”면서 “비트코인에는 중립적인 입장”이라고 밝혔다.

앞서 빌 게이츠는 지난 2018년 언론 인터뷰를 통해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는 완벽하게 ‘바보 이론’에 부합한다”며 “BTC는 어떤 것도 생산하지 못 한다”고 지적한 바 있다.

그는 “자금을 디지털화하고 거래 비용을 낮추는 것의 중요하다”며 “빌&멜린다 재단은 개발도상국에서 돈을 디지털화하면서 거래 비용을 절감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도 “비트코인은 일부 마니아층이나 전문가들의 견해에 의해 가격이 오르내릴 수 있다”며 “앞으로의 가격을 예측할 방도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전날 마이크로소프트의 브래드 스미스 최고경영자(CEO)는 “우리는 당장 비트코인에 투자할 계획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