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블랙록 “비트코인 시장 공식 진입한다”

세계 최대의 자산운용사 블랙록이 비트코인(BTC) 시장 진입을 공식 발표했다.

1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블랙록은 “비트코인 선물에 투자하는 것은 물론 비트코인을 ‘투자 적격’ 자산에 추가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블랙록은 “운용 중인 두 개의 펀드가 비트코인에 투자할 것”이라며 “특히 BTC 선물에만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블랙록의 릭 라이더 최고투자책임자(CIO)는 “BTC에 대한 분명한 수요가 있다”며 “비트코인 수요는 단기에 그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로이터 통신은 “전통적인 금융기업에서 오랫동안 외면받던 비트코인이 일상적인 결제 수단으로서 점차 주류로 진입하고 있다”고 평했다.

한편, 블랙록은 8조8600억 달러 상당의 자산을 운용 중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