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스트림, 비트코인 채굴기 구입 나서…‘2500만 불 상당 투입’

블록체인 기술 개발사 블록스트림이 비트코인(BTC) 채굴기 구입에 나섰다.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블록스트림은 “중국의 암호화폐 채굴 제조사 마이크로BT로부터 2500만 달러 상당의 BTC 채굴기를 구입했다”고 밝혔다.

블록스트림은 “우리는 2017년부터 채굴 호스팅 서비스를 시작했다”며 “그때부터 채굴 하드웨어를 광범위하게 테스트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시장에서 마이크로BTC의 왓츠마이너 채굴기보다 뛰어난 하드웨어는 없다”고 덧붙였다.

발표에 따르면 블록스트림은 북미 지역에서 300메가와트 규모의 사업을 유지 중이다. 이 기업은 지난해 채굴풀을 출시한 바 있다.

더블록은 “기관투자자들의 관심이 채굴 시장으로도 확대되고 있다”며 블록스트림도 그 영향을 받아 채굴기 구입에 나섰을 것이라고 짚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