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통화감독청 “은행, 스테이블 코인으로 결제 가능해”

미국 통화감독청(OCC)이 “앞으로 은행들은 스테이블 코인을 이용해 결제가 가능하다”고 발표했다.

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OCC는 “은행들은 지불이나 결제 등의 은행 기능을 위해 ‘독립 노드 검증 네트워크’(INVN)와 스테이블 코인 같은 새로운 기술사용이 가능하다“고 발표했다. 스테이블 코인 발행 업체들에 새로운 지침 제공을 욕한 미국 민주당 의원들이 제출한 법안에 따른 후속조치로 풀이된다.

OCC의 발표에 따르면 앞으로 미국 내 은행들은 자체 분산원장 네트워크를 위해 독립적인 블록체인 노드 운영이 가능해진다. 은행은 분산원장 네트워크에 결재 내역 저장도 할 수 있다.

OCC는 “은행들은 새로운 기술과 관련된 리스크를 파악해야 한다”며 “스테이블 코인의 안전하고 건전한 관리가 가능하도록 기술적 전문지식을 쌓아야 한다”고 전했다.

미국 블록체인 협회는 “OCC가 발표한 서한에는 INVN이 국제금융통신망(SWIFT), 자동교환결제(ACH), 미국 연방준비위원회의 자동 결제 시스템 페드와이어 등의 다른 글로벌 금융 네트워크와 동일한 지위를 갖는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USD코인 발행사 서클의 제레미 알레어 최고경영자(CEO)는 “이번 소식은 암호화폐와 스테이블 코인의 승리”라며 “USD코인과 같은 스테이블 코인들이 디지털 가치저장 수단으로 취급될 수 있단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이어 “미국에서 가장 큰 은행 규제기관이 사고를 바꿔 스테이블 코인 지원에 나서는 것은 대단한 일”이라며 “미국이 퍼블릭 블록체인을 수용하는 데 있어서 선도적인 위치를 점하는 데 도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