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스트레티지, 또다시 비트코인 추가매수…“美 정부보다 많이 보유해”

비트코인(BTC)을 대량 매수했던 마이크로스트레티지(MSTR)가 또다시 추가 매수에 나섰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MSTR은 2만9646 BTC를 평균 2만 1925달러에 추가 매수했다.

앞서 MSTR은 이달 초 매입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4억 불 규모의 채권담보 매각을 진행하며, 더 많은 BTC를 매수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MSTR의 마이클 세일러 최고경영자(CEO)는 “추가 BTC 매수를 통해 현재 우리는 총 7만 470개의 BTC를 보유 중”이라며 “이는 11억2500만 달러 상당”이라고 밝혔다. 이어 “MSTR이 보유한 BTC의 총 평균 단가는 1만5964달러”라고 덧붙였다.

이로써 MSTR이 보유하고 있는 비트코인은 미국 정부가 보유하고 있는 양보다 많아졌으며, BTC 시장의 5번째로 큰 개인 소유주가 됐다. 미국 정부는 6만9420개의 BTC를 소유하고 있다.

세일러 CEO는 BTC 가격이 2만2247달러로 하락한 직후 트위터에 이 소식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