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보험사 ‘매스뮤추얼’, 비트코인 투자 나서…”1억 불 상당”

미국의 주요 생명보험사 매스뮤추얼(Mass Mutual)이 1억 달러 상당을 비트코인에 투자했다.

1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매스뮤추얼은 일반보험 계좌 운용을 위한 투자 상품 중 하나로 비트코인을 선택하고, 뉴욕디지털투자그룹(NYDIG)을 통해 약 1억 달러의 비트코인을 사들였다.

매스뮤추얼은 비트코인 투자와 함께 500만 달러 규모의 NYDIG 지분을 매수했다.

매스뮤추얼은 “디지털 세계가 경제적 측면에서 나날이 발전하고 있다”며 “테스트도 할 겸 투자하는 것이고 이는 의미 있는 행동”이라고 밝혔다.

NYDIG의 로스 스티븐스 최고경영자(CEO)는 “매스뮤추얼은 비트코인의 장기적 가치를 보고 투자를 결정했다”며 “폭넓은 투자 플랫폼이자 함께 일하기에 경이로운 기업”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851년 설립된 매스뮤추얼은 500만 명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매스뮤추얼은 2350억 달러 상당의 보험 계좌를 관리 중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