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스탬프, 일부 코인 비판 보고서 게재 사과…“충분히 검토 못 했다”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스탬프가 “일부 코인에 대한 비판하는 내용이 담긴 보고서를 게재한 것을 사과한다”고 발표했다.

1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비트스탬프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전날 게재된 일부 코인에 대한 비판 보고서는 우리가 충분히 검토하지 않은 내용”이라며 “고객들에게 사과한다”고 발표했다.

비트스탬프는 트위터에서 해당 글의 원본은 삭제한 상태다.

비트스탬프는 “보고서에는 비트스탬프의 관점 및 가치가 반영되지 않은 일부 내용이 담겼다”며 “보고서가 제시되기 전에 충분히 검토하지 못했고 책임은 우리에게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보고서는 암호화폐 전문 분석기관 메사리가 ‘2021년 암호화폐에 대해’라는 이름으로 발행했다. 총 130페이지가 넘는 분량으로 구성됐다. 내용은 “리플은 ‘유독성 폐기물’이며, 스텔라루멘(XLM), 라이트코인(LTC) 등을 ‘쓰레기 더미’라고 표현했다.

메사리의 라이언 셀키스 최고경영자(CEO)는 “일부 언어가 다소 과장되게 표현됐다“면서도 ”의견을 바꾸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