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이정아 부사장의 기조연설, “분산 경제에서의 역할”

분산경제포럼 2018의 둘 째날 기조연설의 주제는 “분산 경제에서의 역할”로, 국내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중 한 곳인 빗썸(Bithumb)의 이정아 부사장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이정아 부사장은 지난 2017년 빗썸 고객층의 괄목할 만한 성장과 함께 고객들의 자산을 안전히 지키기 위한 빗썸의 노력과 성과들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암호화폐의 국제 규제 정세를 설명하면서 거래소로써 국가와의 협력에 노력 할 것이며, 더불어 암호화폐 시장은 여전히 매우 초기이며 기술적 혁신과 발전을 위해 국가적 지원의 중요성도 연설했다.

연설의 끝은 ‘빗썸은 모든 암호화폐 유저들을 파트너로 보고 있으며, 파트너 분들과 차세대 글로벌 분산화 경제를 함께 이뤄가고 싶다.’ 고 마무리했다. 현재 빗썸은 빗썸 캐시(Bithumb Cash) 개발 등 다양한 영역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적용과 상용화에 집중하고 있다.

한편, 마무리 연설 이후, “언제든 빗썸으로 문의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하지만 코인 상장문의는 정중히 거절합니다. 너무 많은 요청으로 힘듭니다.” 라며 위트있게 마무리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