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록 연구원 “탈중앙화 예측시장, 美 대선 수혜 입을 것”

탈중앙화 예측시장이 2020년 미국 대선의 수혜를 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의 미카 혼카사로 연구원은 “최근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 예측시장 ‘어거’(Augur)의 미결제약정이 안정적인 증가세를 보였다”며 2020년 미국 선거가 분산형 예측 시장에 호재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혼카사로 연구원은 “어거의 일일 약정 규모가 대선 당일까지 100만 달러 이상 혹은 25% 이상 꾸준히 증가했다”며 선거와 관련된 거래량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어거의 미결제약정은 최근 400만 달러 상당을 돌파했다. 이 같은 증가세는 어거의 미국 대선시장 관련 인터페이스인 ‘캣닙’(Catnip.exchange)이 이끈 것이라는 분석이다.

또 이더리움 기반 예측시장 폴리마켓도 미 대선의 수혜자로 꼽았다. 폴리마켓의 선거 관련 거래량은 350만 달러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플랫폼 거래량의 약 91%에 달하는 규모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