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스타벅스, 中 CBDC 파일럿 테스트 참여 소식 사실 아냐”

중국 인민은행의 중앙은행 암호화폐(CBDC) 파일럿 테스트에 맥도날드와 스타벅스가 참여한다는 소문이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1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시나 파이낸스 보도를 인용, 맥도날드와 스타벅스가 현재 중국 디지털 위안화 파일럿 테스트에 참여하고 않았다고 보도했다.

중국 인민은행은 소매업과 음식공급업 등을 포함한 3000개의 기업체를 대상으로 디지털 위안화 결제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그 중 슝안 경제지구는 스타벅스와 맥도날드, 서브웨이 등 19개 업체가 이번 테스트에 참여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시나 파이낸스 취재 결과 현재까지 파일럿 테스트에 참여한다고 알려진 외국 프랜차이즈 업체들 대다수가 디지털 위안화를 결제 용도로 채택하지 않았다. 위챗과 알리페이, 퀵패스만을 사용하고 있을 뿐이었다. 또한 맥도날드, 스타벅스를 포함한 어느 업체도 디지털 위안화 파일럿 테스트 참여에 대한 공식 성명을 발표하지도 않았다.

앞서 중국 인민은행은 4월 선전, 청두, 쑤저우, 슝안을 디지털 위안화의 시범 운영 지역으로 선정했으며 지난 8월에는 베이징, 톈진, 허베이, 홍콩의 그레이터베이 지역 등까지 확대했다. 중국 인민은행은 4월부터 8월까지 디지털 위안화와 연동된 월렛에서 1억6200만 달러 규모의 거래가 발생했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