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정보통신부, 블록체인 도입 추진…가이드라인 초안 발표

콜롬비아의 정보기술통신부(MinTIC)가 블록체인의 도입을 추진한다.

1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최근 콜롬비아 정보기술통신부는 공공 부문에 블록체인 기술 도입을 장려하는 내용의 가이드라인 초안을 발표했다.

이번 발표된 가이드라인의 골자는 공공부문의 블록체인 기술 도입 방법이다. 또, 공공기관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할 때의 장단점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다.

MinTIC는 “콜롬비아는 유럽연합, 중국, 아랍에미리트, 미국, 캐나다 등의 국가들과의 블록체인 기술 채택 경쟁에서 뒤쳐지고 있다”고 짚었다.

이어 “블록체인 솔루션은 보안 인프라 내에 제3자 개입을 없앨 수 있다”며 “데이터 관리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제고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블록체인 솔루션으로 혜택을 볼 수 있는 10개 분야도 함께 발표됐다. 분야에는 암호화폐 결제, 토지 등록, 투표, 신원 데이터 관리, 건강 기록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