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랜드 정부, 암호화폐 규제법 추진…”자금세탁 대응 조치”

아일랜드 정부가 암호화폐 규제를 추진한다.

1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비인크립토에 따르면 아일랜드 정부는 ‘자금세탁 및 테러 자금조달법 개정안 2020’을 추진 중이다. 제5차 유럽연합(EU)의 자금세탁방지 지침을 준수하기 위한 조치다.

해당 법안은 범죄와 관련된 자금세탁 대응에 초점을 맞춘 것으로 알려졌다. 또 법안이 의회를 통과하면 담당기관과 직책이 신설될 예정이다.

아일랜드의 헬렌 매켄티 법무장관은 “이 법안은 자금세탁에 대처하기 위한 중요한 조치”라며 “자금세탁은 중범죄자와 테러리스트들의 활동을 돕는 범죄 행위이고 사람들의 생명까지 위협하고 있다”고 짚었다. 이어 “범죄자들은 EU의 개방된 국경을 이용하려고 한다”며 “이로 인해 EU 차원의 조치가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