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중앙은행 이사 “최우선 관심사는 디지털 엔화”…CBDC 개발 본격화하나

일본 중앙은행(BoJ)의 전무이사가 “디지털 엔화는 중앙은행의 최우선 관심사”라고 밝혔다.

2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일본 중앙은행의 타케시 키무라 전무이사는 일본 아사히신문과 진행한 인터뷰에서 이 같이 말했다.

앞서 현지 매체 닛케이는 “일본 정부가 재정 운영과 개혁의 기본 방침에 디지털화폐(CBDC)를 포함시킬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일본 정부는 “디지털 엔화의 발행이 올해 입법과제로 검토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일본 정부의 이 같은 움직임은 중국의 CBDC 개발을 견제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일본 중앙은행은 “CBDC를 실험해온 것은 사실이지만, 현재까지 구체적인 출시 계획은 없다”고 전했다.

한편, 일본과 CBDC를 공동 연구 중인 영국 중앙은행은 최근 CBDC 도입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또 필리핀 중앙은행도 이날 CBDC에 대한 연구를 의뢰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