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레이스케일, 6주간 암호화폐 신규 매수 안했다

글로벌 최대 암호화폐 펀드 그레이스케일 인베스트먼트가 비트코인(BTC)을 비롯한 암호화폐를 6주 동안 신규 매수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2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문서를 인용해 그레이스케일이 지난달 19일 이후 약 6주 동안 암호화폐를 신규 매수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그레이스케일은 비트코인과 비트코인캐시, 이더리움, 이더리움클래식, 라이트코인, 스텔라, 리플 트러스트 등 암호화폐  트러스트를 운용 중이다.

전날 기준 그레이스케일의 암호화폐 트러스트 전체 운용자산(AUM)은 51억 달러 규모다. 이 중 비트코인 트러스트의 AUM이 43억1090만 달러로 가장 크다.

그레이스케일은 지난달 19일 기준 한 주 동안 그레이스케일은 비트코인 트러스트에 1만9879 BTC를 추가 매수했다고 공시한 바 있다. 이 매체는 “당시 비트코인 채굴보다 더 빠른 속도로 비트코인을 매수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그레이스케일, 2만여 BTC 추가매입…미 SEC에 제출한 내용 보니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