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명성 높인다”…델리오, 웁살라시큐리티 AML 통합 솔루션 도입

디파이(Defi) 전문기업 델리오가 자금세탁방지(AML) 방지를 위해 웁살라시큐리티의 AML통합 솔루션을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AML 시스템은 고객 신원 확인, 위험평가, 자금세탁의심 거래 추출 및 혐의거래 보고 등 AML 의무를 준수하기 위한 솔루션이다.

블록체인 보안 전문 업체인 웁살라시큐리티는 가상자산 부정거래를 사전에 식별, 추적할 수 있는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규제 기관 및 기업 등을 대상으로 국제자금세탁방지위원회 (FATF) 컴플라이언스를 준수하는 AML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델리오는 내년 3월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특금법)’  시행을 앞두고 암호화폐 AML 솔루션 도입을 통해 가상자산 투자 및 자금 거래의 투명성을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델리오 관계자는 “가상자산에 대한 모니터링, 분석 등을 통해 보다 강력한 서비스 보안을 구축해 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