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위한 공유형 체인 나왔다”…람다256, ‘스타터 플랜’ 출시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의 운영사 람다256이 스타트업 및 초기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한 공유형 체인 서비스를 공개했다.

28일 람다256은 블록체인 스타트업 전용 공유형 체인 서비스인 ‘스타터 플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람다256은 “더 많은 고객들이 쉽고 빠르게 블록체인 개발 및 구축을 할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서비스 원가 절감을 위해 노력했다”며 “스타트업과 중소기업 또한 부담없이 사용 가능한 공유형 체인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전했다.

스타터 플랜에서 발행하는 토큰은 서비스 내에서만 사용 가능한 유틸리티 토큰이다. 거래소 상장이 불가능한 대신, 지갑 서비스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실생활형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을 위한 용도로 적합하다.

람다256은 ‘루니버스로 블록체인 스타트’ 이벤트를 진행하고 8월까지 스타터 플랜을 신청한 고객에게 50% 할인된 월 30만 원대의 가격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람다256 관계자는 “코로나19 등 어려운 환경에서 블록체인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는 스타트업에게 큰 도움이 되고자 누구나 부담없이 블록체인 서비스를 개발하고 사업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의 제품을 지속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썸네일출처=람다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