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중앙은행, 액센츄어·HSBC 등 8개 핀테크사와 CBDC 실험

프랑스 중앙은행(Banque De France)이 디지털화폐(CBDC)를 실험하기 위해 8개 파트너사를 선정했다.

2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프랑스 중앙은행은 최근 유럽의 핀테크사 8곳과 손을 잡았다. 파트너사에는 ‘액센츄어’, ‘HSBC’ 등 대기업 외에도 벨기에 소재 금융 서비스사 ‘유로클리어’, 기록 보관 플랫폼 ‘이즈네즈’, 중소기업을 위한 블록체인 기반 결제 플랫폼 ‘리퀴드쉐어엠’ 등이 포함됐다.

프랑스 중앙은행은 지난 3월 은행 간 정산을 재정비하고 디지털 유로화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파트너사 신청을 받았다. 이번에 파트너사로 선정된 기업들은 프랑스 중앙은행과 CBDC 활용법을 모색하고 규제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프랑스 중앙은행은 “이번 협력은 새로운 금융상품의 교환 방법을 탐구해보기 위한 것”이라며 “파트너사들과 국가 간 결제의 문제점을 개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다만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는 이번 실험에서 제외한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프랑스 중앙은행은 지난 5월 “CBDC 발행과 관련된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 유로 테스트’를 완료했다”고 발표했다. 당시 은행은 “향후 몇 주간 더 많은 CBDC 관련 테스트를 진행할 것”이라며 “테스트에는 은행 간에 디지털 유로를 송금하는 실험이 포함된다”고 덧붙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