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이더리움 엔지니어 모집…’코인 생존 못한다더니’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이더리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를 모집한다.

1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데일리호들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이더리움에 능숙한 전문가를 찾는다”고 밝혔다.

모집 공고에 의하면 골드만삭스는 은행 내 각 부서의 혁신을 책임질 수 있는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를 모집하고 있다. 엔지니어는 사내 최고기술책임자와 핵심 엔지니어링 플랫폼 아키텍처를 설계할 예정이다.

골드만삭스는 “블록체인, R3, 이더리움, 솔리디티에 능숙한 개발자에게 가산점을 부여한다”며 “분산원장기술 전문가를 찾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골드만삭스는 지난 5월 투자자를 대상으로 연 컨퍼런스 콜에서 암호화폐에 대한 회의적인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는 ‘자산군’으로 볼 수 없고 생존할 수 없는 투자”라며 “디지털 자산은 실용 가능한 투자 근거를 제시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이어 “세계 유수의 암호화폐가 수익을 창출하지 못한다”며 “다크 웹 상에서 자금세탁 등에 이용된다”고 지적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