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정부, 제재 대상 암호화폐 월렛 주소 공개 검토 중

미국 재무부가 제재 대상의 암호화폐 월렛을 공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3월 19일 업데이트된 제재 이행 가이드에 재무부는 거래 금지 대상 목록에 올라가 있는 사람들의 이름 및 조직과 함께 암호화폐 주소를 포함할 것을 암시했다.

재무부의 외국자산 통제실(OFAC, Office of Foreign Assets Control)은 제재 대상과의 거래에서 암호화폐를 이용하는 것은 법정화폐로 거래하는 것과 동일하다고 밝혔다.

미국 재무부의 제재 대상에는 제재 국가 관계자, 마약 밀수범 외 테러 조직들이 포함되어 있다.

OFAC은 “암호화폐가 범죄행위에 이용되는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서 제재 대상과 연관된 월렛 주소에 특정 시리얼 넘버를 부여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OFAC은 거래 금지 대상의 월렛과 거래하는 행위는 범죄행위에 해당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Image: Shutterst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