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금융사 토카이도쿄 “증권형토큰 거래소 설립…부동산 지분 디지털화”

일본 금융사 토카이도쿄홀딩스(Tokai Tokyo Financial Holdings)가 증권형 토큰 거래소를 개발한다. 이 기업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Huobi) 일본에 투자한 바 있다.

2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현지 매체인 닛케이신문의 보도를 인용해, 토카이도쿄가 블록체인사 ‘해시대시(Hash Dash)’와 손잡고 거래소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이 거래소에서는 토큰화된 부동산 지분을 거래할 수 있다. 토카이도쿄와 해시대시, ICHX테크는 일본의 부동산 지분을 디지털화해 싱가포르의 디지털 보안 거래소 ‘iSTOX’에도 상장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해시대시는 금융 서비스에 블록체인 접목해 디지털 증권의 발행과 스마트폰 거래를 지원한다.

토카이도쿄는 “계획 중에 있는 일본 거래소를 iSTOX와 연결해 투자자들이 원하는 거래소에서 디지털화된 자산을 사고팔 수 있게 할 것”이라며 “일본 기업이 싱가포르 거래소에서도 자금을 조달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