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난징, 172억 상당 블록체인 쿠폰 발행…”코로나19 피해 지원”

중국 난징(南京) 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적 피해를 지원하기 위해 블록체인 쿠폰을 발행한다.

2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중국 현지 매체의 보도를 인용, “난징 시가 식료품 구매, 교통비 및 전기요금 지불 등에 사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쿠폰을 지급한다”고 전했다.

난징 시는 이를 위해 지난 2일 디디트레블(Didi Travel), 피자헛, 까르푸 등의 기업과 ‘난징 시 소비 동맹’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동맹은 약 1억 위안(한화 약 172억 원) 상당의 쿠폰을 발행해 단기적인 소비 회복을 유도하겠다는 계획이다.

한편, 중국의 대형 온라인 유통업체 JD파이낸스는 2018년 블록체인과 인공지능을 활용하는 스마트시티를 구축하기 위해 난징 시에 연구소를 개소했다. 중국 중앙은행도 같은 해 난징 시에 디지털화폐 연구소를 설립한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