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체인, 의료 데이터 플랫폼 출시…”코로나 검사 결과, 블록체인에 쌓는다”

블록체인 추적 플랫폼인 비체인(VeChain)이 의료 데이터 플랫폼을 선보였다. 이 플랫폼을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의 검사 결과를 기록한다는 계획이다.

2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인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비체인은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업체 아이단테(I-Dante)와 손잡고 블록체인 기반의 의료 데이터 관리 플랫폼을 출시했다.

이 플랫폼은 ‘이뉴헬스라이프'(E-NewHealthLife)라고 불리며 키프로스의 지중해 병원에서 사용되고 있다. 병원의 코로나19 연구소를 방문한 시민들의 진단 및 항체 테스트 결과를 블록체인에 기록한다. 이 기록은 암호화돼 비체인토르(VeChainThor) 블록체인에 올라간다. 결과물은 이에이치서트(E-HCert)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민들은 검사 결과를 확인하고 건강 상태를 증명하는 데 이 플랫폼을 사용한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