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월 연준의장 “디지털달러 계획에 민간 역할 필요 없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제롬 파월 의장이 “디지털 달러 계획에 민간의 역할은 필요하지 않다”고 선을 그었다.

1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파월 의장은 미 하원금융위원회에서 디지털 달러 프로젝트에 대한 Fed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밝혔다.

파월 의장은 “세계의 준비통화를 블록체인으로 하는 디지털 달러 발상은 매우 복잡하고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며 “디지털 달러 계획에 민간의 역할은 필요하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디지털 달러는 중앙은행이 설계해야 할 문제이고, 화폐 공급은 중앙은행이 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민간 부문과 제휴해 디지털 달러를 설계할 것”이라며 “현재 미국에서 시행 중인 것과 유사한 두 단계의 은행 시스템을 통해 접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한 “디지털 달러 발행이 미국 경제와 세계 기축통화에 도움이 된다면 Fed가 가장 잘 이해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