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큰소프트, 미 은행 ‘시그니처뱅크’ 손잡아…”달러 실시간 이체 지원”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 증권 플랫폼 토큰소프트가 ‘시그니처뱅크’와 손잡고 부동산 투자자 잡기에 나선다.

시그니처뱅크는 암호화폐 스타드업에 예금 계좌를 제공하는 미국 뉴욕 소재의 은행이다.

1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토큰소프트는 부동산 투자자를 위한 ‘증권형 토큰 플랫폼’의 출시를 예고했다.

토큰소프트는 시그니처뱅크의 블록체인 결제 플랫폼 ‘시그넷(Signet)’을 통해 달러화 보관과 실시간 이체를 지원할 방침이다.

토큰소프트의 메이슨 보다 최고경영자(CEO)는 “대부분의 증권형 토큰 거래 플랫폼은 일반 투자자 맞춤형 시스템”이라며 “우리는 고객의 필요에 따라 토큰을 브랜드화시키는 프라이빗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이어 “토큰소프트의 가장 큰 고객층은 부동산 투자자들”이라며 “부동산 투자자들이 지금보다 더 쉽고 빠르게 부동산 관련 거래를 할 수 있다”고 기대했다.

한편, 토큰소프트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부동산 매각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인베니엄 캐피털 파트너스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투자은행인 트리타우리언 캐피털과 협업해 부동산 투자자의 주식 매매를 지원하기도 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