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컨트랙트 감사 업무 협력”…플라이빗, 해치랩스와 손잡는다

암호화폐(가상자산) 거래소 플라이빗(Flybit)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가 스마트 컨트랙트 감사 업무 협력을 위해 블록체인 기술 기업 해치랩스(HAECHI LABS)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플라이빗은 이번 협약으로 해치랩스가 축적한 전문 지식과기술력을 통해 스마트 컨트랙트 감사 및 개발업무 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이를 통해 상장한 프로젝트들이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도록 개발 솔루션 헤네시스(Henesis)를 지원한다.

특히 해치랩스의 고도화된 스마트 컨트랙트에 대한 소스 코드 감사 도입으로 거래소 네트워크의 보안성을 높이며 프로젝트 상장 심사 관련 검증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해치랩스는 서울대학교 블록체인 학회인 디사이퍼에서 스마트 컨트랙트 연구를 진행했던 구성원들이 모여 설립했다.

해치랩스 김민석 이사(COO)는 “플라이빗 거래소의 상장 과정에서 안전한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감사를 위해서 도움을 드려서 기쁘다”고 말했다.

오세경 플라이빗 마케팅 총괄 이사(CMO)는 “새롭게 구성된 사업개발(BD) 조직을 통해 전반적인 상장 시스템을 더욱 엄격하게 운영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거래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전략적 비즈니스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썸네일출처=플라이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