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디지털지갑 ‘클립’ 흥행…출시 첫날 10만 가입자 돌파

‘국민 메신저’ 카카오톡과 연동된 디지털자산 지갑 ‘클립(Klip)’이 출시 당일 가입자 10만 명을 돌파했다.

지난 3일 클립을 개발한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 한재선 대표는 페이스북을 통해 “클립 오픈 21시간 만에 10만 가입자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한 대표는 “디지털 자산이 낯선 개념이고 일부 부정적 이미지도 있는지라 솔직히 걱정이 많았다”며 “10만까지 바라지도 않았지만 초단시간에 가입하는 것을 보고 대중들이 디지털 자산에 관심이 많다는 것과 시장에서 얼마나 기다렸는지 뼈저리게 느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라운드X 한재선대표 (출처:그라운드X)

클립은 카카오톡을 통해 접근할 수 있는 디지털 자산 지갑 서비스다. 디지털 자산이랑 온라인 환경에서 자산으로 인식될 수 있는 모든 종류의 정보 및 데이터를 통칭한다.

클립은 국민 메신저라 불리는 카카오톡과 연동된다는 점에서 출시 전부터 큰 주목을 받았다. 카카오톡 메신저 이용자들은 본인의 계정으로 클립에 가입하고 메신저 친구 목록을 이용해 암호화폐(가상자산)을 주고 받을 수 있다.

출시 첫날 가입자들에게 클레이(KLAY) 50개와 웰컴카드를 지급했다.

한 대표는 “디지털 자산 경험을 위해 50 클레이를 지급하는 이벤트는 종료됐지만 다른 의미있는 시도를 오픈하도록 하겠다”며 “앞으로 재미있는 디지털 자산들을 소개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웰컴카드는 계속 지급될 것”이라며 “클레이 활용 케이스도 제공될 예정이니 조금만 기다려달라”고 강조했다.

썸네일출처=그라운드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