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유명 뮤직비디오 감독 조셉 칸, 새 취미는 암호화폐 거래?

세계적인 뮤직비디오 감독 조셉 칸(Joseph Kahn) 감독이 암호화폐(가상자산) 거래를 새 취미라고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칸 감독은 레이디가가, 에미넴, 50센트 등 유명 스타들과 작업한 미국의 스타 뮤직비디오 감독으로 꼽힌다.

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칸 감독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본인의 암호화폐 거래 수익률을 공개했다.

칸 감독이 공개한 암호화폐 포트폴리오에 따르면 순자산은  7949달러 수준. 투자 금액은  7500달러 수준으로 한 달 만에 6%의 수익을 냈다.

칸 감독은 “현재 상당 부분을 현금화했다”면서도 “암호화폐에 관한 질문이 있으면 언제든지 물어보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과거 칸 감독과 작업했던 유명 래퍼 에미넴도 작품에 비트코인을 언급한 바 있다. 지난 2018년 8월 에미넴은 10번째 앨범인 카미카제(Kamikaze)를 출시했을 때 ‘낫어라이크(Not Alike)’라는 곡을 통해 비트코인을 외쳤다.

당시 노래 가사에는 “모두가 니켈(미국 주화)에 달려들었을 때를 떠올려봐. 이제는 다들 비트코인해”라는 내용이 포함됐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