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비트코인 피자데이’…24초만에 선착순 마감

암호화폐(디지털자산) 거래소 업비트는 22일 ‘비트코인 피자데이’를 기념해 진행한 이벤트가 24초만에 선착순 마감됐다고 밝혔다.

이날 업비트는 정오부터 ‘2020 업비트 피자데이 이벤트’를 시작했다.

‘2020 업비트 피자데이 지갑’에 ‘바로 출금’ 서비스로 0.0001 비트코인을 입금한 선착순 1000명에게 2만원 상당의 피자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다.

이벤트 시작 24초 만에 1000명이 몰려 선착순 마감됐다.

당첨자들에게는 오는 26일 피자 쿠폰이 제공된다. 입금된 디지털 자산 역시 같은 날 반환된다.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이벤트 시작과 동시에 선착순 마감돼 업비트 회원들의 뜨거운 관심을 실감할 수 있었다”며 “디지털 자산의 가치와 유용성을 알리는 동시에 더 많은 이용자들에게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비트코인 피자데이는 지난 2010년 5월 22일 미국의 라스즐로 핸예츠 프로그래머가 1만 비트코인으로 파파존스 피자 2판을 교환하는데 성공한 날을 기념하면서 유래됐다. 최초로 비트코인 거래가 이루어진 날이다.

관련기사: 22일 ‘비트코인 피자데이’…피자 쏘는 거래소는 어디?

한편, 업비트 공식 SNS의 ‘2020 업비트 피자데이’ 공유하기 이벤트는 이날 자정까지 진행된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으로 이벤트 소식을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2만원 상당 피자 교환권을 제공한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