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 공산당 교육기관, 암호화폐 서적 발간…”현 통화시스템 하락세 내용 담겨”

중국 공산당 간부를 양성하는 고등교육기관이 암호화폐 서적을 발간했다. 최근 중국 당국의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에 대한 높은 관심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1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중국 현지매체의 보도를 인용해 이 같이 전했다.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는 기술에 관한 교육용 서적을 출간하고 있다. 그간 ‘AI에 관한 당 지도부의 대화’, ‘블록체인에 대한 당 지도부들의 대화’ 등을 발간했다.

이번 신간은 당 관계자들과 시민들에게 암호화폐 관련 동향을 알려주기 위한 것으로 중국 중앙은행 및 상업은행 임원, 금융감독 당국이 참여했다. 명목화폐의 기원과 역사, 현재의 신용 통화시스템과 현 시스템의 하락 추세, 암호화폐의 움직임과 비트코인 탄생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중국 중앙은행의 디지털화폐(CBDC) 관련 내용도 포함됐다.

이 매체는 “(서적은) 디지털 위안화의 이면에 있는 전략과 그것이 현재의 결제시스템에 어떤 영향을 가져올지 설명하고 있다”면서 “페이스북의 암호화폐 ‘리브라’와 스테이블 코인에 대한 비교 분석도 담겼다”고 설명했다.

또한 “디지털화폐의 본질과 미래를 탐구하고, 암호화폐 거래소와 암호화폐 공개(ICO)가 무엇인지도 자세히 설명했다”고 덧붙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