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불 회복 실패한 비트코인…9300불 부근이 바닥?

암호화폐(가상자산) 비트코인이 2% 가까이 떨어지며 9600달러대로 주저앉았다.

19일 오전 10시 15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 동시대비 1.76% 하락한 9630.64달러에 거래됐다.

거래대금은 419억 달러 규모로 전날 418억 달러와 비슷한 수준이다. 비트코인은 전날 한때 9906달러까지 상승하며 1만 달러 회복을 시도했지만 실패했다.

비트코인 주간 차트 (이미지:코인마켓캡)

시장에서는 당분간 1만 달러를 회복하기는 힘들 것이란 분석을 내놓고 있다.

1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는 암호화폐 전문 헤지펀드 비트불 캐피탈(BitBull Capital)의 콘스탄틴 코간 파트너를 인용해 “현재로서는 9800달러가 최고가일 것 같다”며 “9250~9300달러에서 바닥을 형성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또 다른 암호화폐 전문매체 뉴스BTC는 암호화폐 애널리스트인 닉 파텔(Nik Patel)의 블로그를 인용해 “이번 주 전에 9970달러 위에서 마감하지 못할 경우 다음주 8160달러까지 하락하면서 약세를 보일 수도 있다”고 밝혔다.

한편, 같은 시각 시가총액 10위권 암호화폐는 혼조세다.

2위 이더리움은 0.46% 올랐고 3위 리플은 0.08% 뛰었다. 비트코인캐시는 0.09% 하락한 반면 비트코인SV는 1.92% 상승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